최종편집 : 6.13(목) 10:11
문화일반 문학/출판 문화화제 전시 연주 공연 영화 연예 특별기고 예술인동정 이슈
2024년 6월 13일(목요일)

<아침을 여는 동시> 허지숙 '새싹들의 외출'
2024. 06.10(월) 09:20확대축소
땅 위에 새싹들이
고개를 들고
파아란 깃발을 들었다.

어떤 새싹은 아직도
눈이 부신 듯
검은 모자를 쓰고
어떤 새싹은 눈곱을 붙인 채

입학식 날
삐뚤삐뚤
줄 서 있는 아이들처럼
고개를 갸웃거린다.

......................................................................................
해설
‘과숙체락’은 오이가 익으면 꼭지가 저절로 떨어짐‘이다. 줄탁동시’의 ‘줄’은 병아리가 알 밖으로 나오려고 부리로 껍데기 안쪽을 쫌이고 ‘탁’은 어미 닭이 새끼의 알 깸을 도와줌이다. 따라서 ‘과숙체락 줄탁동시’는 ‘때가 되면 일이 저절로 이루어지며, 기회와 인연이 서로 맞아야한다.’는 말이다.
허지숙 시인의 동시 ‘새싹들의 외출’의 새싹은 입학식 날 아이들이다. 삐뚤삐뚤 서 있는 듯하지만, 때를 기다리는 이 세상의 미래이자 희망이다. 이들 어린이에게 반듯한 모범을 보여야 하지 않겠는가? 그리고 그 반듯함은 평화, 정의, 공평이었으면 한다.

김 목/ 아동문학가


박원지 기자 mhtong@hanmail.net        박원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메일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아침을 여는 동시 주요기사
허지숙 '새싹들의 외출' 조화련 '겨울이 봄에게'
정혜진 ' 다들 잘 왔는데' 천화선 '혼자만의 시간'
김현숙 ' 웃는 종이' 김양화 '솜사탕'
오숙현 '심심한 놀이터' 윤창혁 '나비'
방승희 '도토리 새싹' 임성규 '재주꾼 거미 아빠'
최신 포토뉴스

완도 장좌리사지서…

22폭 서양화 병풍…

대통령상 김수경, …

탁노 초대전 '본지…

특집기사 전라도문화수수께끼
통발굴 전남의 마을 1박 2일
인물 해외통신원 리포트
 2024. 6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1일 2일 3일 4일 5일
6일 7일 8일 9일 10일
계간 남도문학 여름호 발간
연극 ‘붉디붉은 동백이 다 지기 …
탁노 초대전 '본지풍광'
광주무용제 대상 문서빈 무용단 …
허지숙 '새싹들의 외출'
80년대 광주시가지 그린 22폭 …
한국-프랑스 작가 5인 작품전
계간 '문학춘추' 여름호 발간
‘나주 금성관’ 140년 만에 …
제5회 현구문학상 작품 공모
웰빙 라이프
광주-서울 항공요금 4만 1천원으…
한국공항공사(사장 김석기)가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에어부산과 함께 23일부…
광주-제주 저가항공 신규 운항 시…
호남권 최초 저비용항공사인 티웨이항공이 4일 오전 7시 TW901편을 시작으로 …
인사말 | 회사개요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공지사항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Copyright ⓒ . 제호 : 문화통. 관리자에게 mhtong@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

사단법인 광주문화발전소 발행인 겸 편집인 : 지형원 등록번호 : 광주아 00031 등록일자 : 2008년 12월 31일

주소 : [61475] 광주광역시 동구 중앙로 196번길 8 오송빌딩 301호 제보 및 각종문의 : 062-226-5511 FAX : 062-226-1033